로그인
가톨릭대학교 대전성모병원 로고
전체메뉴보기

온라인센터

[명의에게 듣는 질환 Ⅰ]당뇨병이 있다면 방심하지 말고, 당뇨망막병증 정기검진을 받아야 합니다 2019-03-13

강승범 교수
안과 강승범 교수는 가톨릭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한 가톨릭대학교 대전성모병원 안과 전문의로서, 안과 과장으로 재직 중이다. 현재 대한안과학회, 한국망막학회, 한국포도막학회에서 정회원으로 활동 중이다. ‘망막질환 환자에서 유리체강내 항혈관내피세포성장인자 주사요법’을 비롯한 다수의 논문을 발표하며 국·내외 학회에서 활발한 연구 활동을 펼치고 있다.
당뇨망막병증은 황반변성, 녹내장과 함께 3대 실명 질환으로 꼽히는 실명 원인 1위 질환이다. 망막은 물체의 상이 맺히는 중요한 부위로서, 풍부한 영양소와 산소가 필요해 모세혈관이 많이 분포돼 있다. 당뇨병으로 인해 고혈당이 지속되면 망막 혈관벽이 손상되어 혈액순환이 잘 되지 않아 산소와 영양분을 공급하지 못해 망막세포가 죽는데 이것이 당뇨망막병증이다.
당뇨병이 있다면 방심하지 말고
당뇨망막병증 정기검진을 받아야 합니다
당뇨병과 당뇨망막병증의 관계는
당뇨병 종류에 따라 차이는 있지만 역학 조사 결과 당뇨병 유병 기간과 당뇨망막병증 발생은 깊은 연관이 있는 것으로 보고되고 있다. 통상 당뇨병 진단을 받은 환자의 약 절반이 당뇨망막병증을 갖고 있으며 만성고혈당, 고혈압, 임신, 신장 질환 등은 당뇨망막병증을 더 악화시킨다.
당뇨망막병증의 증상은

당뇨망막병증은 비증식 당뇨망막병증과 증식 당뇨망막병증으로 구분한다. 비증식 당뇨망막병증은 망막 혈관 일부가 막히거나 혈관 벽이 약해져서 미세 동맥류가 발생한다. 여기서 병이 더 진행하면 증식당뇨망막병증이 되는데, 이때는 눈 속에 심각한 출혈이 생길 수 있다. 출혈은 시간이 지나면서 흡수되지만 재출혈 되는 경우가 많으며 견인성 망막박리를 초래해 실명 위험이 있다. 이러한 당뇨망막병증이 언제 발생하는지 미리 알면 조기에 안과 진료를 받을 수 있지만 안타깝게도 당뇨망막병증은 환자의 자각 증세가 없는 경우가 많고 증식 당뇨망막병증이라도 아무런 불편을 못 느끼는 경우가 있다.

당뇨망막병증의 검사와 치료는
당뇨망막병증 검사는 산동제를 점안하고 안저 검사를 받는 것을 추천한다. 초기 비증식 당뇨망막병증은 일 년에 한 번씩 검사를 받아도 되지만 중등도 이상의 비증식 당뇨망막병증이 발견되면 4~6개월 간격으로 검사를 받아야 한다. 심한 비증식 당뇨망막병증, 증식 당뇨망막병증, 황반부종이 있는 경우에는 심한 정도에 따라 검사 기간이 더 짧아 질 수 있다. 하지만 중증의 비증식 당뇨망막병증과 증식 당뇨망막병증은 내과적인 치료만으로는 치료가 불가능하며 안과에서 레이저 치료를 받아야 한다. 적절한 시기에 레이저 치료만 잘 받아도 많은 당뇨 환자의 실명 위험을 막을 수 있다.
당뇨망막병증 예방을 위한 조언
당뇨망막병증이 발생하면 망막에 전반적으로 손상되기 때문에 레이저 치료나 수술적 치료를 성공적으로 받아도 시력 회복이 만족스럽지 않은 경우가 있다. 그러나 환자가 치료를 받지 않고 방치되면 대부분 더 심한 시력 손실을 겪게 된다. 따라서 정기적인 안과 진찰로 치료 가능한 병변을 조기 발견하고 적절한 시기에 적극적인 치료를 시행하면 당뇨병으로 인한 시력 상실의 빈도를 낮출 수 있다. 또 당뇨망막병증이 없거나 초기라면 당뇨 조절이 무엇보다 중요하며 더불어 고혈압과 고지혈증이 있다면 함께 관리를 잘해 주어야 합병증 진행을 늦출 수 있다.

CMC네트워크
×
로그인을 해주세요
진료과예약
교수진예약
질환별예약
진료과예약
교수진예약
질환별예약
본인예약
대리예약
종합검진안내
프로그램안내
의료진소개
종합검진상담 예약
교수진 소개
진료과 소개
찾아오시는길
대중교통방문
병원소개
이념
채용절차 및 복리후생
주차안내
층별안내
주요전화번호
제증명 발급
의무기록 사본
의료영상 복사
병리자료 대출
새소식
교육/행사
채용정보
건강정보
땡큐,닥터
병원보
칭찬게시판
가톨릭중앙의료원
가톨릭대학교 성의교정
의생명산업연구원
대전성모병원
서울성모병원
여의도성모병원
의정부성모병원
부천성모병원
인천성모병원
성빈센트병원
은평성모병원
ENGLISH
CHINESE
로그인 1577-08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