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가톨릭대학교 대전성모병원 로고
전체메뉴보기

온라인센터

대전성모병원 중부권 최초 - 간암, 방사선 색전술 치료 성공! 2016-07-06

기존 치료의 단점을 보완한 방사선 색전술은 구역 및 구토, 발열, 통증 등의 전신 부작용이 거의 없다는 것이 장점이다. 또한 여러 차례에 걸쳐 시행 해야하는 간동맥 화학 색전술에 비해 1시간 정도 소요되는 한 번의 시술로 치료가 가능해 시술 자체에 대한 부담도 줄어들었다.
남성간암환자통계
간암치료의 새 패러다임 제시
가톨릭대학교 대전성모병원이 중부권 최초로 난치성으로 진행된 간암이나 간전이의 최신 치 료법인 방사선 색전술을 성공적으로 시행했다. 소화기내과 송명준 교수, 인터벤션클리닉 김지창 교수로 구성된 간암 협진팀은 말기 및 진행성 간암환자 4명을 대상으로 방사선 색전술을 성공적 으로 시행해 간암 치료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했다. 이번에 성공한 방사선 색전술은 베타선을 방출하는 방사선 동위원소인 ‘이트륨(Yttrium)-90’이라는 물질을 탑재한 마이크로 스피어를 혈관 조영술을 통해 간동맥 내로 주입하는 치료법이다. 주입된 이트륨-90은 종양과 그 주변 정상 간 조직의 동맥 혈류 공급의 차이로 인해 종양 조직에 선택적으로 축적되고 여기서 방출된 베타선 은 종양을 직접 괴사시킨다. 또 마이크로 스피어는 종양에 피를 공급하는 혈관을 막는 효과가 있 어 종양의 베타선에 의한 괴사 뿐 아니라 추가적인 허혈성 괴사 치료도 기대할 수 있다.
남성간암환자통계
부작용과 시술 횟수 줄어든 방사선 색전술
인터벤션클리닉 김지창 교수는 “기존 치료의 단점을 보완한 방사선 색전술은 구역 및 구토, 발열, 통증 등의 전신 부작용이 거의 없다는 것이 장점이다. 또한 여러 차례에 걸쳐 시행했던 간 동맥 화학 색전술에 비해 1시간 정도 소요되는 한 번의 시술로 치료가 가능해 시술 자체에 대한 부담도 줄어들었다”고 말했다.
소화기내과 송명준 교수 역시 “미국 연구에 따르면 방사선 색전술을 받은 43명의 환자 중 20 명(47%)에서 부분 반응을 보였고, 종양이 감소하거나 괴사된 환자는 79%까지 좋은 치료 반응을 보였다”며 “대전성모병원 간암 협진팀은 이번에 성공한 방사선 색전술을 비롯 기존의 간동맥 색 전술, 약물방출성 비드를 이용한 간동맥 화학 색전술, 간동맥 화학 주입술 등 환자의 상태에 따른 다양한 환자 맞춤형 치료가 가능해졌다”고 의미를 전했다

CMC네트워크
×
로그인을 해주세요
진료과예약
교수진예약
질환별예약
진료과예약
교수진예약
질환별예약
본인예약
대리예약
종합검진안내
프로그램안내
의료진소개
종합검진상담 예약
교수진 소개
진료과 소개
찾아오시는길
대중교통방문
병원소개
이념
채용절차 및 복리후생
주차안내
층별안내
주요전화번호
제증명 발급
의무기록 사본
의료영상 복사
병리자료 대출
새소식
교육/행사
채용정보
건강정보
땡큐,닥터
병원보
칭찬게시판
가톨릭중앙의료원
가톨릭대학교 성의교정
의생명산업연구원
대전성모병원
서울성모병원
여의도성모병원
의정부성모병원
부천성모병원
인천성모병원
성빈센트병원
은평성모병원
ENGLISH
CHINESE
로그인 1577-0888